• 인사말
  • VISION
  • 개요/연혁
  • 진료과목/의료진
  • 진료시간표
  • 찾아오시는길
  • 외래진료
  • 입/퇴원안내
  • 증명서발급안내
  • 비급여고지
  • 주요전화번호
  • 시설배치도
  • 신경과
  • 재활의학과
  • 내과
  • 영상의학과
  • 성인재활센터
  • 소아재활센터
  • 수중치료실
  • 스포츠통증의학센터
  • 하지교정클리닉
  • 통증인터벤션
  • 교육/연구
  • 뇌졸중클리닉
  • 치매클리닉
  • 두통/어지럼증
  • 파킨슨병클리닉
  • 신경장애클리닉
  • 내과진료센터
  • 건강검진센터
  • 사회사업실
  • 공지사항
  • 평화소식
  • 건강정보
  • 질문과답변
  • 채용공고

061-750-1000 월요일/금요일 오전8시30분 ~ 오후17시30분 토요일 오전8시30분 ~ 오후12시30분 점심시간 오후12시30분 ~ 오후13시30분

뇌혈관클리닉

  • 뇌졸증클리닉
  • 치매클리닉
  • 두통/어지럼증클리닉
  • 파킨슨병클리닉
  • 신경장애클리닉
  • 입원안내
  • 케어서비스
  • 재활클리닉
  • 종합검진클리닉

뇌졸증클리닉

홈_뇌혈관클리닉_"뇌졸증클리닉

성인운동치료실은

뇌졸중은 흔히 중풍이라고 알려진 병으로, 우리나라의 사망 원인 중에 상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신경계 장애의 가장 흔한 원인입니다. 뇌졸중-중풍-이라 함은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갑자기 운동기능을 상실하고, 감각이 변화하며, 인지기능의 장애와 언어기능의 장애, 균형감각의 소실, 의식 소실 같은 것을 특징으로 하는 신경계 질환입니다.

뇌졸중의 원인은 크게 뇌출혈과 뇌경색의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으며, 허혈성 질환은 24시간 내에 막혔던 혈관이 다시 뚫려 신경학적 후유증을 남기지 않는 일과성 뇌 허혈증과 영구적으로 혈관이 막히는 뇌경색으로 나뉩니다. 뇌출혈은 지주막하 출혈과 뇌실질의 출혈로 나눌 수 있는데 원인은 각각 동맥류 파열과 고혈압이 가장 많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점차 경색이 증가하고 있으나, 아직도 미국이나 유럽에 비해서 출혈의 빈도가 훨씬 높은 편입니다. 그 외 경련성 질환이나 뇌종양, 뇌염이나 뇌막염 같은 감염성 질환, 당뇨병 환자에서 저혈당이나 고혈당에 의한 의식소실, 간경화를 앓고 있는 사람이 갑자기 악화되어 의식소실이 나타나는 것 같은 것은 뇌졸중이라고 하지 않습니다.

뇌졸중 환자의 증상은 그 침범 부위나 크기에 따라 다르나 일반적으로, 마비 및 부전 마비, 감각 소실 및 이상 감각, 경직, 시야결손, 인지장애, 판단 및 계획의 장애, 충동증, 실조, 의사소통의 장해(실어증, 구음장애, 발성장애), 연하곤란, 감정적 불안 같은 증상을 나타냅니다. 뇌졸중의 발생을 의심하게 하는 몇 가지 위험한 징후(전조증상)로는 ’갑자기 한쪽 얼굴이나 팔, 다리 등에 힘이 빠지거나 저린 느낌이 온다, 갑자기 말을 못하거나, 말귀를 못 알아듣거나 혹은 발음이 어눌해진다, 갑자기 한쪽 눈이 침침해지거나, 시야의 한쪽 부분이 잘 안 보인다, 갑자기 어지럽거나, 한쪽으로 자꾸 쓰러지려고 한다, 평소 두통이 없던 사람이 갑자기 심한 두통을 호소하거나, 혹은 평소의 두통과는 다른 양상의 두통을 보인다’ 등이 있습니다. 전반적인 뇌졸중의 원인은 고혈압, 고지혈증, 흡연, 비만, 당뇨, 동맥경화증 등이며, 그 외에 심장 질환, 혈관 기형 등도 중요한 원인 중의 하나입니다.
뇌졸중 환자의 예후 또한 그 침범부위 및 크기에 따라 다르나, 일반적으로 출혈의 경우가 경색의 경우보다 나쁘고, 전체적으로 18%는 사망하며, 9%에서 완전 회복이 일어나며, 73%에서 불완전 회복이 일어납니다.


뇌졸중은 ’뇌혈관질환’과 같은 말이며 흔히 ’중풍’으로 불려왔습니다. 이것은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뇌의 일부가 손상을 받게 되고 그로 인하여 신체기능의 마비가 생기는 병입니다. 뇌졸중은 뇌경색과 뇌출혈, 그리고 지주막하출혈로 나눌 수 있습니다.

뇌경색

뇌경색(허혈성 뇌졸중)은 뇌혈관이 막혀서 생기는 뇌졸중으로, 혈전(피떡)에 의해 혈관이 서서히 좁아지다가 막혀서 생기는 혈전성 뇌경색과 혈전이 심장이나 목의 큰 혈관에서 생긴 후 떨어져 나와 뇌혈관을 막게 되는 색전성 뇌경색, 오래된 고혈압에 의해서 뇌 안의 작은 동맥이 손상되어 막히는 열공성 뇌경색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발생원인
혈전성 뇌경색의 경우에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 흡연 등에 의한 동맥경화증이고, 색전성 뇌경색의 경우에는 심장판막증이나 심부정맥 등의 심장병과 좁아진 목의 동맥(경동맥)에서 생긴 혈전입니다. 이런 원인질환들을 통틀어 ‘위험인자’라고 부릅니다.

혈전성 뇌경색의 경우 색전성 뇌경색의 경우

증상
갑자기 생기는 것이 특징입니다. 흔한 증상들은 반신마비(몸 한쪽의 힘이 빠지거나 감각이 이상하게 느껴짐), 실어증(말을 못하거나 못 알아 들음), 발음장애, 연하곤란(음식이나 침을 삼키기 어려움), 두통과 구토, 비틀거림, 시야장애, 의식장애, 어지럼증, 복시(물체가 둘로 보임) 등 입니다. 가끔 이러한 증상들이 생긴 후에 24시간내에 완전히 회복되는 수가 있는데 이를 일과성 허혈발작 이라고 부르며 곧 뇌경색이 생긴다는 경고신호라고 볼 수 있습니다.
진단을 위해서는 먼저 신경과 의사의 정확한 진찰을 받은 후에 뇌의 전산화 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와 MRA), 뇌혈관 조영술과 같은 검사가 필요합니다.
치료
크게 뇌졸중 발생 직후인 급성기 치료, 재활치료, 재발방지 치료로 나눌 수 있습니다. 허혈성 뇌졸중은 급성기에 항혈소판제, 항응고제 등을 사용하여 허혈 부위에 혈액공급을 원활하게 하는 치료를 합니다. 색전성 뇌경색이 생긴 환자가 증상 발생 후 3시간 내에 병원에 도착한 경우에 혈전용해제의 사용을 고려할 수도 있습니다. 목의 큰 동맥(경동맥)이 좁아져서 발생하는 뇌경색에는 수술이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재활치료는 후유증으로 신체기능의 장애가 남을 때에 기능회복을 위하여 시행하며 뇌졸중이 생긴 후 가급적 빨리 시작하여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재발방지를 위해서는 원인질환들을 반드시 동시에 치료해야 하며, 항혈소판제나 항응고제를 평생동안 복용해야 합니다.

뇌출혈

고혈압에 의해서 뇌혈관이 터져서 생기는 뇌졸중입니다. 원인은 고혈압이 대부분이며, 동맥경화증이 있는 뇌혈관이 더 터지기가 쉽습니다.

증상
두통과 오심, 구토가 흔하며 그 외에는 뇌경색과 비슷합니다. 진단을 위해서는 먼저 신경과 의사의 정확한 진찰을 받은 후에 뇌의 전산화 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와 MRA)과 같은 검사가 필요합니다.
치료
뇌압강하제와 혈압강하제를 투여하는데, 출혈양이 많거나 약물치료를 해도 악화되는 환자에서는 수술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재활치료는 뇌경색의 경우와 같이 시행하고, 재발방지를 위해서는 고혈압의 치료가 중요합니다.

입/퇴원안내

직원채용

top